홈사이트맵
서브이미지
공지사항
질문과답변
솔루션 제품보기
제품문의 및 상담
제목 “문제의 휴대폰 찾았다, 박살 나 있었다” 손정민 父 긴급글 날짜 2021.05.04 16:42
글쓴이 casin 조회 202
서울 한강공원에서 잠이 들었다가 실종 엿새 만에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22)씨와 함께 있었던 친구 A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휴대전화가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A씨가 사건 당일 한강공원에서 손씨의 휴대전화를 들고 귀가하면서 A씨의 휴대전화는 여태까지 분실된 상태였다.

손씨의 아버지는 4일 블로그에 “너무 급해서 간략하게 (알려) 드린다”며 “문제의 휴대전화를 찾았다. 박살이 나 있다고 한다. 그게 그거인지는 확인해 봐야겠지만”이라고 적었다. 또 “국민청원에 동참해주시면 좋겠다”면서 “변호사를 선임했고, 진정서도 제출했다”고 말했다.

뉴스1에 따르면 휴대전화를 발견한 것은 민간구조사인 차종욱씨로, 휴대전화는 이날 오후 1시40분쯤 물속에서 발견됐다. 차씨는 지난달 30일 손씨의 시신을 최초로 발견하기도 했다.

손씨와 A씨는 지난달 24일 오후 11시쯤부터 이튿날 새벽 2시까지 한강공원에서 술을 마신 뒤 잠이 들었다. A씨는 오전 3시30분쯤 자신의 부모와 통화한 뒤 다시 잠들었고 약 1시간 뒤 깨어났다. 당시 그는 손씨가 먼저 갔다고 생각해 노트북 등 소지품을 챙기면서 손씨의 휴대전화를 들고 홀로 귀가했다.

A씨의 휴대전화는 위치 정보 조회 결과 실종 장소 주변으로 파악됐으나, 실종 당일 오전 6시30분쯤 기지국과 연결이 끊긴 뒤 꺼졌다. 이후 현장 주변과 손씨가 숨진 채 발견됐을 당시에도 나오지 않았다.

경찰은 전날 손씨의 휴대전화를 제출받아 포렌식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A씨의 휴대전화도 찾는 대로 포렌식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샌즈카지노
목록 수정 삭제 쓰기